navigation mask

바퀴벌레 Cockroach

독일바퀴 Blattella germanica

분포
  • 아프리카 동북지역인 에티오피아가 기원지로 전 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분포된 바퀴종.
  • 국내에서 전국적으로 가장 널리 분포하고 있는 바퀴 종.
형태
  • 주성 바퀴 중 가장 소형으로 10 ~ 15mm 정도이며, 집에 서식하는 바퀴중 가장 크기가 작다.
  • 암수 모두 밝은 황갈색이고, 암컷은 약간 검다.
  • 다른 바퀴벌레와 확연히 구분되는 것은 앞가슴 중앙에 두줄의 검은 줄무늬가 뚜렷이 보이는게 특징이다.
생활사 및 특성
  • 성충이 되면 7 ~ 10일내에 교미한다. 수컷은 여러번 교미하나 암컷은 일생동안 1 ~ 2회만 교미한다.
  • 교미 수일 후에 생식낭에 난협(알집)이 생겨 나오기 시작하여 1 ~ 2일 후에 완성 된다. 난협(알집)은 껍질이 얇아서 수분이 증발하기 때문에 알이 부화 할 때 까지 계속 암컷의 생식낭에 붙어서 수분을 공급 받다가 부화 직전에 떨어진다. 알의 부화 기간은 2 ~4주이고 온도가 부적당하면 더 길어진다.
  • 난협(알집)안에 들어 있는 수는 37 ~ 44개 이고 그 중 약 90%가 부화 된다. 애벌레는 5번 탈피 후 6령기를 거치는데 보통 30 ~ 60일 만에 성충이 된다. 성충은 보통 100일 정도 생존하는데, 그 이상 생존하는 경우도 있다. 날개는 잘 발달되어 있으나 날지는 못하고, 민활한 동작으로 질주한다.

이질바퀴 Periplaneta americana

분포
  • 일명 미국바퀴라고 불리며, 국내에서는 목포, 광주, 여수, 부산 등 주로 남부지방에만 분포되어 있었는데 최근에는 서울과 같은 중부지방에서도 자주 채집되고 있다.
형태
  • 대형 바퀴로 체장이 35 ~ 40mm 정도이고, 체색은 광택이 나는 적갈색이다.
  • 성충의 전흉배판 가장자리에 현저한 황색의 윤상무늬가 있고 가운데는 적갈색내지 흑갈색이다.
  • 전흉배판의 무늬는 약충 후기에 오면서 점차 뚜렷해진다. 난협(알집)은 비교적 소형(8mm)이고 거의 흑색이다.
생활사 및 특성
  • 우화 후 수일 내로 교미하고, 암컷은 난협(알집)을 4 ~ 10일 간격으로 계속 산출하여 일생 동안 21 ~ 59개를 만들어 낸다. 독일바퀴의 난협과는 달리 껍질이 단단하여 수분증발이 없기 때문에 생성 즉시 암컷의 복부에서 떨어져 은신처 내의 틈새에 점착성 물질로 고착시킨다.
  • 난협 안에는 14 ~ 18개의 알이 2열로 배열되어 있는데 알의 부화기간은 평균 35 ~ 45일이다. 약충은 7 ~ 13회 탈피하고 약충기간은 7 ~ 13개월이다.
  • 이질바퀴는 온도와 습도가 비교적 높은 장소에서 서식한다. 최적온도는 29도인데 23 ~ 33도 범위에서 정상적인 활동을 하고 20도 이하에서는 활동이 저하된다. 일반적으로 날지 않는데 온도와 습도가 높을 때 짧은 거리를 비행 할 수 있다.
  • 성충의 수명은 약 1년이고 조건이 불리하면 100일 정도 산다.

바퀴 Periplaneta fuliginosa

분포
  • 우리나라에서는 제주도를 비롯한 남부지방에 널리 서식하고, 최근에는 서울 등 중부지방에서도 발견되고 있다.
형태
  • 대형 바퀴로 체장이 30 ~ 38mm로 이질바퀴보다는 약간 작다. 체색은 광택이 나는 암갈색을 띄고 암수 모두 복부전체를 덮고 있다.
  • 성충의 전흉배판은 전체가 암갈색을 띄고 표면이 집바퀴에 비해 요철이 없고 매끄럽다.
  • 난협(알집)은 비교적 소형(8mm)이고 거의 흑색이다.
생활사 및 특성
  • 우화 후 약 1주일만에 교미하고 10일 후에 난협(알집)을 산출한다. 난협은 이질바퀴의 난협보다 크고 길이는 1 ~ 1.2cm 정도이며, 난협 안에는 18 ~ 22개의 알이 들어 있다. 난협은 생성되는 즉시 몸에서 떨어져 집착성 물질로 은신처의 틈새에 붙여 놓는다.
  • 알의 부화기간은 약 40 ~ 60일이며, 약충은 9~12회 탈피하면서 10 ~ 14개월 동안 발육하여 성충이 된다.
  • 성충의 수명은 약 1년이다.

바퀴 Periplaneta japonica

분포
  • 일본 토착종으로 최근에 중국과 한국으로 건너간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우리나라에서는 서울, 대전 등 중부지방에 널리 분포하고 있는데, 군산과 광주 등 호남지방에서도 발견되기도 한다.
  • 특히 저온에 적응한 바퀴로 세계적으로 가장 북방에 서식하는 특이한 종이다.
형태
  • 중형(2 ~ 2.5cm)바퀴로 몸 전체가 무광택의 흑갈색이다.
  • 수컷은 약간 가늘고 날개가 복부 끝보다 길게 나 있고, 암컷은 몸이 약간 통통하고 날개가 짧아서 복부의 반만 덮고 있다. 수컷의 경우 먹바퀴와 매우 유사한데 집바퀴가 약간 작고 체색이 무광택이기 때문에 구별할 수 있다. 그리고 전흉배판이 편평하지 않고 약간 울퉁불퉁하다.
생활사 및 특성
  • 암컷은 3 ~ 4개월 살면서 14개의 난협을 산출한다. 난협 안에는 12 ~ 17개의 알이 들어 있다. 알의 부화기간은 24 ~ 35일, 약충은 9회 탈피하는데 약충기간은 평균 6개월 정도로 알려져 있다.
  •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야외에서 채집된 예는 없으나 일본에서는 주택 부근의 숲속에서 서식하는 반옥외성인 바퀴로 알려져 있다.

개미 Ants

분포
  • 전 세계에 기록된 종은 약 5,000종으로, 기록되지 않은 종을 더하면 1만 5,000종에 이른다고 한다.
  • 개미의 수명은 종류에 따라 크게 다른데 여왕개미는 5 ~ 10년, 수개미는 약 6개월, 일개미와 병정개미는 약 1년이라고 한다.
형태
  • 형태적 특징은 일반적으로 머리, 가슴, 배의 3부분이 뚜렷이 구별되어 있다.
  • 머리는 크고 여러 형으로 되어 있으며, 큰턱이 잘 발달되어 튼튼하며 식성에 따라 약간 다르다. 더듬이는 4 ~ 13마디이며, 제1마디가 길고 다른 것은 무릎 모양으로 굴곡하며 수컷은 보통 암컷보다 1마디가 많다.
  • 겹눈과 3개의 홑눈은, 수컷은 잘 발달되었으나 암컷, 특히 일개미는 보통 작거나 퇴화되었다. 전신복절의 뒤에는 가는 1~2마디의 복병결절이 있다. 기부마디에는 미세한 가로줄로 된 발음기가 있어 앞마디의 뾰족한 가장자리와 마찰시켜 소리를 낸다.
  • 침개미류, 유랑개미류에는 독침이나 그 밖의 개미에는 퇴화되었고, 불개미류와 같이 독침 대신 배끝에서 포름산을 방출하는 것이 많다.
생활사 및 습성
  • 개미의 계급은 수개미, 여왕개미, 일개미의 3종류가 있다.
  • 수개미는 가장 변화가 적고 날개가 있어 배벌과 같은 특징이 남아 있다. 보통은 여왕개미보다 작고 단명하며 미수정란에서 발생하므로 체세포 염색체는 반수이다.
  • 여왕개미는 암컷으로 대형이며, 생식기관이 잘 발달되었고 배가 크다. 날개는 있으나 혼인비행 후에 탈락한다. 일개미는 암컷이지만 날개가 없으며 생식기관 발달이 나쁘다. 그러나 종에 따라서는 소수이지만 일개미도 산란한다.
  • 일개미는 더욱이 분화되어 소형, 중형, 대형, 병정개미의 4형이 있지만 종에 따라서는 그 일부만이 있고, 또 소수의 기생성 개미에는 일개미가 없다.
  • 병정개미는 대형으로 특히 머리와 큰턱이 발달되어 외적을 방어하거나 딱딱한 먹이를 잘게 부수는 역할을 하고 망보는 역할도 한다.
  • 개미의 행동에는 미량의 냄새물질이 관계하며 족적물질(배 끝에 있는 샘에서 분비됨)은 먹이까지의 길을 동료들에게 알리며, 경보물질(큰턱샘에서 분비됨)은 엷으면 동료를 끌어 모으고, 짙으면 산란히 흩어져 도망치게 하며, 여왕물질은 꿀벌의 경우처럼 일개미의 난소발달을 억제하는 역할을 한다.
  • 개미는 봄부터 초여름까지 대형의 애벌레를 기르는데, 그것들은 수컷과 여왕이 된다. 혼인비행이 끝난 수컷은 곧 죽고, 수정낭에 정자를 채운 여왕개미는 날개를 떨어버리고 밀폐된 작은 방을 만들어 그 속에 들어간다. 산란한 여왕은 침샘에서 나오는 분비물로 유충을 키운다. 이 사이도 여왕은 복부의 지방이나 불필요하게 된 날개 근육이 분해되며 유충에게 먹인다. 최초에 보육된 일개미는 영양불량으로 작지만 먹이를 모으고 유충과 여왕을 돌본다. 여왕은 일개미가 증가함에 따라 보육에서 해방되며 장기에 걸쳐 산란하는 일에 전념하게 된다.